넷앱, 세계 최대 정보 기업 톰슨 로이터에 스토리지 제공 법률 분야 정보 제공 방법 혁신

넷앱 공유 스토리지 구축 통해 6천 5백만 달러 비용 절감하고 성능 강화한 법률 정보 서비스 안정적으로 제공

2011. 8. 4 - 혁신적인 스토리지 및 데이터 관리 솔루션을 제공하는 넷앱(www.netapp.com/kr, 대표이사 김백수)은 세계 최대 정보 제공 기업인 톰슨 로이터(Thomson Reuters)에 Shared 스토리지 인프라를 구축, 법률 분야 정보 제공 방식의 새로운 표준을 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넷앱 스토리지 구축을 통해 톰슨 로이터는 적합한 정보를 필요한 기업 및 전문가에 제공한다는 기업 비전을 한층 강화하게 됐다. 톰슨 로이터는 50억개 이상의 문서를 보유하고 美 대형 로펌의 98%가 이용하는 자사의 법률 리서치 서비스 '웨스트로(Westlaw)'를 인터넷 검색만큼 쉽고 직관적으로 이용하도록 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웨스트로넥스트(WestlawNext)'를 개발했다. 넷앱 Shared 스토리지 인프라를 바탕으로 적용하면서 새로운 차원의 검색 성능을 제공하는 웨스트로넥스트 구축에 필요한 유연성을 확보하게 되었다.

넷앱 Shared 스토리지 인프라는 웨스트로넥스트가 지능형 검색 기능을 제공하도록 지원해 검색어 하나에 대해 50개 이상의 관련정보를 제공하여 사용자들이 보다 효과적으로 이용할 수 있게 해준다. 특히 넷앱 네트워크 파일 시스템(NFS)의 성능 및 확장성으로 타 온라인 검색 플랫폼 대비 최대 50배 많은 데이터를 검색하고 64% 이상의 빠른 결과를 제공할 수 있으며, 개발자들과의 협력을 통해 99.9% 가용성을 보장하는 복제 프로세스를 개발, 24시간 항시 법률 정보를 제공하게 되었다.

이와 함께 톰슨 로이터는 넷앱 스토리지를 통한 스토리지 성능 향상으로 웨스트로넥스트 플랫폼을 수용하기 위해 필요한 추가 데이터센터를 구축할 필요가 없어지면서 약 6천 5백만 달러에 이르는 비용을 절감하게 됐다. 또한 넷앱, 시스코, VMware 기술 기반의 가상화된 Shared 인프라스트럭처를 활용하여 전력을 25% 절감하는 등 비용 효율성을 극대화하고 있다.

톰슨 로이터의 CTO 릭 킹(Rick King)은 "전략적인 IT 파트너로서 넷앱과 함께 99.9% 가용성 목표를 달성할 수 있는 복제 프로세스를 개발, 법률 정보가 필요한 곳에 항시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기술 요구 조건이 매우 까다로웠음에도 불구하고 넷앱 Shared IT 인프라는 한번도 가동 중단이 되지 않았다"라며 "NetApp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우리는 법률 리서치 수행 방법을 근본적으로 혁신할 수 있었으며 시장에서 가장 강력하고 혁신적인 제품을 제공할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

넷앱의 제품 운영 부문 부사장인 매니시 고엘(Manish Goel)은 "정보는 톰슨 로이터의 중추적 요소이기 때문에, 이를 어떻게 활용하고 제공하는가에 따라 경쟁 기업과의 차별화가 결정된다."라며, "NetApp과의 협력을 통해 탄생한 웨스트로넥스트가 업계로부터 광범위하게 지지됨으로써, 스토리지 인프라가 기업의 성공과 실패를 판가름할 수 있다는 사실이 입증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웨스트로넥스트는 현재까지 2만 여 로펌, 기업 내 법률 부서, 정부에 도입됐고, 미국 법률 도서관 협회(American Association of Law Libraries)에 의해 2011년 올해의 신제품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넷앱에대하여
넷앱은 혁신적인 스토리지 및 데이터 관리 솔루션을 제공, 고객들의 비즈니스 혁신과 효율성 향상을 돕고 있다. 'go further, faster'를 기업 모토로 전세계 고객에게 가치를 전달하고 있는 넷앱에 대한 더 자세한 정보는 웹사이트 www.netapp.com/kr 에서 찾아볼 수 있다.